주 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전체 메뉴 사이트맵

닫기

본문 바로가기

코로나19모니터링

홈 > 코로나19 > 코로나19 모니터링

scrap print facebook twitter naverBand url
코로나동향19 상세보기

코로나19 백신의 특허권 유예(patent reprieve) 검토 필요

출처 생명공학정책연구센터 조회수 731
발간일 2021-05-06 등록일 2021-05-12
첨부파일

210506_코로나19 모니터링_코로나19 백신의 특허권 ...(32.768 KB) , 다운로드 수 : 65회 바로보기

내용바로가기 http://
평점 평점이 없습니다.

 

 코로나19 백신의 특허권 유예(patent reprieve) 검토 필요


※ 네이처 사설(21.3.30, https://www.nature.com/articles/d41586-021-00863-w)
   한겨레 (21.4.27, https://www.hani.co.kr/arti/international/globaleconomy/992860.html)

ㅇ 1인당 2도스를 가정할 때 지구촌의 70%를 면역화하려면, 약 110억 도스가 필요하며 ‘21년 3월말 기준으로 86억 도스에 대한 주문 확정
 
 - 외견상 괄목한 성과이나, 60억 도스의 물량은 고소득 및 중소득 국가에게 돌아가는 형국 
 
ㅇ 다만, 전 세계 인구의 80%를 차지하는 가난한 국가들에게 배분될 백신은 1/3수준에도 못 미치는 실정
 
 - 인도*와 남아공 등에서는 세계무역기구 회원국들에게 코로나19 관련 지식재산권의 한시적 철폐를 요구
 
 * 인도는 하루 신규 확진자 수가 40만 명이 넘어서며 2.5개월(2월16일 기준, 신규 확진자 9,121명)만에 44배 증가하는 등  ‘코로나 쓰나미’(연합뉴스, ‘21.5.1.)

ㅇ 이러한 상황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지식재산권(Intellectual Property, IP)의 범용적 활용과 보호에 대해 의견이 갈리는 상황
 
 - (IP 활용) 일시적인 지식재산권의 포기는 팬데믹의 종식을 앞당길 수 있으며, “대의”를 위해 얼마간의 이윤 포기는 당연
 
 - (IP 보호) 일시적 특허권의 유예가 백신 제조나 공급을 반드시 앞당기는 것은 아니며, 백신 개발에 필요한 인력‧시설‧규제 등의 제반요소 구축이 우선
 

ㅇ 선진국들은 지식재산권 유예에 대해 반대를 하였으나, 최근 미국에서 관련 장점을 언급하면서 정책변화에 앞장서는 상황
  ※ 미국 무역대표부는 화이자와 아스트라제네카를 만나 백신에 대한 지식재산권 잠정 중단 이슈를 논의(‘21.4.26)
 
 - 특허권의 취지는 ‘불공정한 경쟁’으로부터 기업을 보호하는 것으로, ‘인류와 바이러스 간 전쟁’이 벌이지는 이러한 긴급한 상황에서 일반 룰(rule)을 적용하는 것은 무리
  ※ 2차 세계대전 당시, 전 세계는 페니실린 생산량을 증가시켜 생명도 살리고 전쟁도 종식시킨 경험 존재


 

☞ 자세한 내용은 내용바로가기 또는 첨부파일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
국내뉴스 휴온스글로벌, 러시아 코로나백신 ‘스푸트니크V’ 시생산 돌입 2021-09-17
국내뉴스 코로나 백신 핵심기술 'mRNA' ETF 나온다 2021-09-17
국내뉴스 코로나19 치료제 ‘렉키로나주’ 식약처 정식 품목허가, '치료환자 확대' 2021-09-17
국내뉴스 유나이티드제약, 멕시코와 코로나19 흡입 치료제 판매 협력 2021-09-16
국내뉴스 美 FDA "코로나 백신 3차 접종 필요없다", WHO 백신 전문가들과 논문 발표 2021-09-16
국내뉴스 쿠바, '2세부터 접종' 자국산 코로나19 백신 WHO 승인 신청 2021-09-16
국내뉴스 "내년 mRNA 코로나 백신 개발…4사 뭉쳐 특허 해결 기대" 2021-09-16
국내뉴스 바이오리더스, 코로나19 변이 대응백신 동물실험 결과 10월 학회서 발표 2021-09-16
국내뉴스 브라질, 스프레이형 코로나 백신 개발중…내년말 상용화 목표 2021-09-15
국내뉴스 코로나19 람다·뮤 변이도 검사후 1시간내 신속 진단 2021-09-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