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전체 메뉴 사이트맵

닫기

본문 바로가기

정책동향

홈 > BT동향 > 정책동향

scrap print facebook twitter naverBand url
글 읽기

[코로나19 1년 발생보고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국내 주요 집단발생 1년간 특징(2020.1.20.부터 2021.1.19.까지)

분류 정책동향 > 대한민국
출처 질병관리청 조회 1010
자료발간일 2021-02-25 등록일 2021-03-08
첨부파일

[코로나19+1년+발생보고서]+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564.941 KB)

내용바로가기 https://www.cdc.go.kr/board/board.es?mid=a20602010000&bid=0034&list_no=712537&act=view
평점 평점이 없습니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국내 주요 집단발생

 1년간 특징(2020.1.20.부터 2021.1.19.까지)

 

◈초록
본 보고서는 2020년 1월 20일부터 2021년 1월 19일까지 국내 최초 확진자 발생(2020.1.20.) 이후 지난 1년간,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제11조에 따라 의료기관 등에서 질병관리청 질병보건통합 관리시스템을 통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환자를 신고하고, 중앙 및 지자체 역학조사반이 역학조사한 국내 코로나19 환자 주요 집단발생에 대한 보고서이다. 
2021년 1월 19일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총 73,115명이며 관련 사망자는 1,283명이다. 지난 1년 동안 확진자의 주요 감염경로 중 지역집단발생은 33,223명(45.4%)으로 전체 감염경로 중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하였으며 역학조사 결과 확인된 집단발생의 주요원인은 종교 관련, 요양병원·요양시설 관련, 직장 관련, 가족·지인모임 관련, 의료기관 관련, 체육·여가시설 관련, 교육시설 관련, 교정시설 및 군부대 관련, 일반음식점·카페 관련, 방문판매모임 관련, 기타 다중이용시설 관련, 도심 집회 관련, 유흥시설 관련, 목욕탕·사우나 관련 순이다. 지역집단발생 확진자 중 사망자는 총 818명으로 모든 감염경로를 포함한 사망자 1,283명 중 63.8%를 차지한다. 특히, 요양병원·요양시설 관련 확진자의 경우 치명률이 12.0%로 2021년 1월 19일 기준 국내 코로나19 치명률(1.75%)의 약 6.9배이다. 
이에 따라, 다중이용 고위험 시설 및 중점관리시설에 대해, 보다 적극적인 방역대책을 마련하고 국민들 또한 모임자제 및 직장과 일상생활에서 항상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여 집단발생으로 인한 지역사회 및 가정 내 추가전파를 조기차단 해야 한다.
 
◈들어가는말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는 2019년 12월 말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처음 보고된 이후 2021년 1월 19일까지 전 세계적으로 9,321만 명 이상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였으며 204만 명 이상 사망하였다. 우리나라는 2020년 1월 20일 첫 해외유입(중국 우한시) 확진자 발생 이후 2021년 1월 19일까지 총 73,115명의 누적 확진자가 발생하였으며 이 중 91.8%는 국내 발생으로 보고되었다.
정부는 2020년 2월 23일부터 코로나19 감염병 위기단계를 「심각」수준으로 상향하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하여 범정부적인 방역에 집중하고 있으며,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조정과 다중이용시설 및 중점·일반 관리시설에 대한 방역지침을 지속적으로 개선·보완하여 지역사회 확산 방지 및 지역집단 확진자 발생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본 보고서는 코로나19 환자 발생이 지속되고 있는 현 상황에서, 국내 최초 확진자 발생(2020.1.20.) 이후 2021년 1월 19일까지 지난 1년간 해외유입 및 기타 감염경로를 제외한 지역집단발생 33,223명(전체 확진자 중 45.4%)에 대해 집단별 발생 특징을 살펴보았다. 
본 보고서에 활용된 자료는 의료기관 및 지자체 보건소 등에서 신고한 코로나19 발생 자료로 감염경로 확인을 위한 역학조사 결과에 따라 변동될 수 있으며, 지역별 통계는 신고기관의 주소에 기반하여 지자체에서 발표하는 코로나19 발생 현황과 상이할 수 있어 자료의 해석에 주의가 필요하다. 집단을 분류하는 기준은 해당 집단의 선행 확진자에서 추가 전파된 확진자 또한 해당
집단으로 분류하였으며 집단발생으로 정의하는 확진자의 최소 기준인원은 5인으로 정하였다. 

 

 

...................(계속)

 

☞ 자세한 내용은 내용바로가기 또는 첨부파일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
정책동향 특허청, 코로나19 관련 치료제·백신 상표출원 동향 분석 2021-10-14
BioINwatch 코로나19 mRNA 백신 특허의 네트워크 분석 2021-10-14
국내뉴스 감염병 연구개발 총괄할 감염병특별위원회 만든다 2021-10-13
국내뉴스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천적’ 자외선을 찾았다 2021-10-13
국내뉴스 진원생명과학, 코로나19 DNA백신 “베타 변이 바이러스 완벽 감염 예방” 2021-10-13
국내뉴스 감염병연구소 중심 감염병 R&D 수행 체계 확립 2021-10-12
기술동향 외신이 전한 경구용 코로나19 치료제(몰누피라비르)에 관한 소식들 2021-10-12
국내뉴스 삼성바이오로직스, 미 엔졸리틱스 코로나19 항체치료제 CDMO 계약 2021-10-12
국내뉴스 치매부터 코로나19까지… 왜 ‘붙이는 약’에 주목하나 2021-10-08
국내뉴스 코로나19도 막는 폐 특유의 면역계, 작동 원리 알아냈다 2021-10-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