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메뉴 사이트맵

닫기

본문 바로가기

부처별정책

홈 > 법령/정책 > 부처별정책

scrap print facebook twitter naverBand url
글 읽기

최첨단암치료용 중입자가속기 구축 사업재개

분류 부처별정책
출처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조회 151
자료발간일 2019-05-09 등록일 2019-05-10
첨부파일

190510 조간 (보도) 최첨단암치료용중입자가속기구축...(44.032 KB) , 다운로드 수 : 11회

내용바로가기 https://msit.go.kr/web/msipContents/contentsView.do?cateId=mssw311&artId=1941422
평점 평점이 없습니다.

 

최첨단암치료용중입자가속기구축 사업재개

과기정통부-부산시-기장군-서울대병원 2023년까지 중입자치료센터 구축을 위한 협약 체결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는 서울대병원을 주관기관으로 선정하여 중입자가속기 구축사업을 재개키로 하고, 부산시, 기장군, 서울대병원과 5월 10일(금) 오후 5시 기장 중입자치료센터에서 관계기관 간 적극적인 협력과 성공적인 사업 추진을 위한 협약을 체결한다.

 

ㅇ 협약식에는 과기정통부 유영민 장관을 비롯해 오거돈 부산시장,오규석 기장군수,김연수 서울대학교병원 진료부원장이 참석하며, ▴2023년까지 사업 완수를 위한 협력 지원과 ▴사업비 투입 등의 내용을 담은 협약서에 서명할 예정이다.

 

□ 아울러, 이번 행사에서 서울대병원 및 지역의료기관(부산대병원, 동남권의학원, 동아대병원, 부산백병원, 고신대병원, 부산시 병원회)은 지역의료발전을 위하여 상호 교류·협력한다는 내용의 상생협약도 체결한다.

 

ㅇ 환자 치료에 대한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지역 의료진들과 치료 기술을 고도화하는 등 지역과의 적극적인 협력을 기반으로 센터를 운영하겠다는 것이 관계기관들의 구상이다.

 

□ 2010년에 시작한 중입자가속기 구축사업은기존 주관기관의 사업 분담금(750억원) 확보에 차질이 생겨 지연되고 있던 상황에서,과기정통부는 2017년 2월 사업 참여 병원 공모를 통해 서울대병원을 새로운 주관기관으로 선정하고 2017년 9월 ‘중입자 가속기 사업 추진 MOU’를 체결하는 등 사업 정상화에 노력을 기울여왔다.

 

ㅇ 이후, 정부는 기관 간 분담금 규모를 포함한 사업 예산 규모와 사업 기간을 재설정*하고 사업운영위원회의 의결을 거쳐 5월 1일부터 사업에 재착수하였다.

* 총사업비 : 1,950억원 → 2,606.6억원, 사업기간 : 2010년~2021년→2010년~2023년

 

□ 유영민 장관은 “중입자치료는 암 치료에 있어 부작용도 적고 치료기간도 단축할 수 있어 환자들뿐만 아니라 일선 의료인·연구자들도 국내 도입에 기대가 매우 높다.”며, “차질 없는 중입자가속기 구축과 연구개발 지원을 통해 향후 국민 의료복지 향상과 의료기술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가겠다.”고 언급했다.

 

※ 중입자가속기는 탄소를 빛의 속도에 가깝게 가속하여 정상세포를 최대한 보호하며 암세포에 중점적으로 에너지를 전달함으로써 치료의 효과를 높이고 치료횟수 및 기간을 대폭 단축 가능한 장비로, 정부는 2010년부터 부산 기장에 중입자치료센터를 구축하는 중입자가속기 사업을 추진

 

 

 

 

관련기사
암치료 '표적 단백질', 세포 분열 제어 메커니즘 발견 2019-05-30
마이크로바이옴, 암치료에서 새로운 바이오마커로 등장 2019-05-27
과기부, 암치료 중입자가속기 구축 재개 2019-05-10
암치료용 중입자가속기 구축, 해외도입 방식으로 재출발 2019-05-10
암세포 닮은 엑소좀 억제하는 암치료법 개발 2019-04-11
암세포 닮은 엑소좀 억제하는 암치료법 개발 2019-04-11
면역반응 향상시킨 표적 항암치료제개발 첫발 2019-04-02
"4세대 항암치료는 면역세포치료가 주도할 것" 2019-03-25
거침없는 유산균의 진화...우울증,암치료제로까지 확대 2019-03-22
3대 글로벌 항암치료 혁신기술 ‘p53 항암신약’, 국내 기술이전 계약 성사 2019-03-22